번행초 효능, 부작용, 먹는 방법, 재배 하는법

번행초는 따뜻한 지역에서 자라는데요. 우리나라에서는 제주도나 울릉도, 다도해 등이나 호주 뉴질랜드 중국, 동남아 남미 등 여러 나라에서 자랍니다. 해변가의 모래땅 이나 바위틈에서 자생하고 있는 다육질 여러해살이 풀입니다. 줄기가 땅을 기면서 자라는데요. 길이는 40cm로 긴 편입니다. 가지가 많이 치게 됩니다. 식품이나 약재로 사용되는 번행초 효능 알아보시면 좋습니다.

 

번행초에서 피는 꽃은 4월에서 11월까지 피고요. 제주도 같은 따뜻한 곳에서는 1년 내내 꽃을 볼수가 있습니다. 꽃의 모양은 노란 종모양의 꽃으로 지고나면 열매가 열리게 됩니다. 번행초는 영어로는 뉴질랜드 시금치라고 불리는데요. 뉴질랜드에 자생하는것을 유럽에서 알려서 그런 이름이 붙여졌다고 합니다.

 

번행초 효능

 

번행초 효능

위장에 좋은 효능이 있는데요. 변행초를 차로 끓여서 장기 복용할 경우에는 만성 위장병을 고치는데 도움이 됩니다.

위염과 위암, 위궤양 등을 치유하는 효능이 있고요. 소화불량이나 장질환에도 좋은 효능을 보이고 심장병을 치유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비타민A와 비타민B2가 풍부한데요. 해열 작용과 해독, 부종을 내리는 효능이 있습니다.

염증을 치료할수가 있습니다. 번행초를 꺾으면 나오는 흰 유즙이 위벽을 보호해주고 염증 치료에 도움이 됩니다.

생선을 보관하는데도 번행초가 사용되는데요. 상하기 쉬운 고등어나 다랑어의 내장을 꺼내고 번행초를 넣게 되면

시간이 지나도 변질되지 않고 섭취해도 식중독에 걸리지 않는다고 합니다. 번행초는 육류와 생선의 부패를 방지하는 효소가 함유되어 있다고 하네요.

입맛을 돋구는 효능도 있다고 하는데요. 번행초를 드시게 되면 입맛이 살아난다고 합니다. 병을 앓은사람 처럼 기력이 부족한 분들도 번행초를 국을 끓여서 섭취해보면 기력을 되찾을수가 있습니다.

 

번행초

 

유럽에서는 예전부터 시금치와 같이 많은 분들이 드시고 있는 채소인데요. 우리나라에서는 최근 들어서 효능이 알려지면서 애용하고 있는 채소입니다.

 

번행초의 부작용

어린가지에 독성이 강하지 않은 사포닌이 많이 들어있다고 하는데요. 생으로 먹지 않고 끓여서 먹게되면 독성은 제거되기 때문에 안심하셔도 됩니다.

 

용법은 말린 약재를 10g이나 20g 적당한 물로 달여서 하루 3번씩 나눠서 복용해 볼수가 있고요. 생즙을 내서 먹기도 합니다.

부스럼이 생겼을때는 번행초의 생풀을 짓찧어서 환부에 붙이면 효과가 있습니다.

번행초에 3배 되는 술을 넣고 30일동안 숙성시켜서 건더기를 제거하고 하루에 한잔씩 마시는 방법도 있습니다.

 

번행초 먹는법

1년 내내 어린순을 뜯어서 30분 찬물에 담가서 덟은 맛을 빼주고 반찬이나 샐러드, 국거리로 사용하기도 하고 나물로 데쳐서 먹거나 기름에 튀겨 먹을수도 있습니다. 국에 넣어서 먹게되면 식이섬유로 인해서 변비 예방과 강장효과가 있습니다.

 

번행초

 

번행초는 바닷가 어디에서나 자라지만 따뜻한 남쪽에서 주로 재배가 되고요. 추운 지역인 경우에는 겨울철에 죽는다고 합니다. 생명력이 강한 편이라 물기가 없거나 척박한 곳에서도 자라고 화분이나 정원에 옮겨심어서 재배할수도 있습니다. 재배하면서 나물로 먹게되면 건강에 좋은 효능을 볼수가 있습니다.

밤버섯 효능 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